‘Love Together, Live Together’ 무비토크 현장이야기

‘Love Together, Live Together’ 무비토크 현장이야기

‘Love Together, Live Together’ 무비토크 현장이야기 773 565 관리자

 

<‘Love Together, Live Together’ 무비토크>

“장애인도 나와 같은 사람이자, 이웃이었네요!”

올해 엔젤스헤이븐에서는 #hereIam 캠페인의 일환으로 ‘Love Together, Live Togeher’ 무비토크를 4회에 걸쳐 진행하는데요, 바로 1회차 무비토크가 지난 6월 10일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습니다.

이번 회차에서는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를 관람 후 장애아이의 엄마 류승연 작가님, 팝 칼럼니스트 김태훈님과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장애에 대한 오해나 편견이 무비토크를 통해 얼마나 달라졌는지 생생한 현장 이야기와 함께 확인해 볼까요?

행사ᅟ장소는 이화여대 안에 있는 아트하우스 모모‘ 상영관입니다특히 이번 행사는 참가 선물이 쏠쏠한데요티켓 전달과 함께 입장하시는 모든 분들께 #hereIam에코백을 선물로 드렸답니다.

 

이번 무비토크에서는 상영관 입장 전 #hereIam캠페인에 참여해보는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hereIam 캠페인 참여 ① SNS에 공유하기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고 #hereIam 캠페인에 동참하는 해시태그를 넣어 SNS에 공유합니다.

(#hereIam #엔젤스헤이븐 #러브투게더리브투게더무비토크 #하나금융그룹 #사랑의열매)

#hereIam 캠페인 참여 ② 장애 어린이 인권보호 서명하기

‘나는 장애 어린이의 어린이다운 삶을 지지합니다’

장애어린이를 위한 인권서명 후 서명함에 넣어주시면 됩니다. 서명을 해 주신 분들께는 엔젤스헤이븐의 사회적기업 ‘누야하우스’에서 발달장애인들이 만든 귀여운 공룡비누를 선물했습니다.